::::주경복 교수 개인홈페이지::::
 
     
 




  인도 주정부, 영어사용 학교 폐교령 잠정유예
인도 카르나타카주(州)가 수업을 영어로 진행한다는 이유로 1천400개 초.중학교에 폐교령을 내렸다가 이를 잠정 유예했다. 이로써 총 27만4천명에 달하는 학생들이 일단은 한숨 돌리게 됐다고 PTI 통신이 2006년 9월 29일 보도했다. 주정부의 바사바라지 호라티 교육장관은 "그러나 유예 조치는 이번 학기가 끝날때까지만 유효할 뿐이며,...
  인도, 계급초월한 결혼땐 장려금
인구 10억명의 세계 최대 민주주의국이자 전근대적인 계급이 온존하는 나라인 인도가 카스트제의 해묵은 장벽을 허물기 위해 계급간 통혼에 장려금을 지급키로 하는 특단을 대책을 마련하기에 이르렀다. 인도 정부는 카스트 제도를 초월해 결혼을 하는 부부에게 1,100달러(1백5만원)의 인센티브를 주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고 BBC 등 외신이 2006년...
  인도 9%대 성장시대 돌입
중국과 경쟁 본격화인도가 2005년도 4분기에 예상을 뛰어넘는 9.3%의 경제성장률을 보여, ‘9%대 성장 시대’에 돌입했다. 인도중앙통계기구는 2005년 3월31일로 끝난 2005회계연도 4분기의 국내총생산 증가율이 9.3%로 마감해, 2005년 전체 성장률이 8.4%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전년의 8.1%에 비해 0.3%포인트 오른 것이다. 특...
  강대국과 손잡고 스스로 강국 도약 꿈
인도행 막차 놓칠라 일본 뒤늦은 잰걸음 ... 한국·아세안 등 진출에 조바심… ‘과소평가’ 자성 ... 엔 차관 앞세워 ‘러브콜’ 경제·안보협력 나서 기업들 “시장 더 커야” 눈치 보며 시기 저울질 요즘 일본에서 인도로 향하는 비행기는 일본 고위 관리와 정치인, 경제인들로 북적거린다. 지난해 여름 아소 다로 당시 총무상을 단장으로 한 시찰단...
  “인도를 잡아라” 강대국 외교전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이 2006년 3월 1일부터 4일까지 나흘간의 인도와 파키스탄을 순방했다. 이번 순방에서 부시 대통령은 인도와 핵협력에 합의하고 파키스탄과 테러와의 전쟁 공조를 재확인하는 소기의 목적을 달성했다. 가장 눈에 띄는 부분은 서남아에서 미국의 무게중심이 파키스탄에서 인도 쪽으로 확실히 기울었다는 점이다. 미국은 전통적...
  조혼 14세 인도 신부 이혼 쟁취
여성인권이 제대로 보장받지 못하고 조혼풍습이 성행하는 인도 안드라 프라데시주에서 14세 어린 신부가 끈질긴 투쟁 끝에 이혼에 성공, 학교로 돌아갈 수 있게 됐다고 BBC뉴스 인터넷판이 2005년 6월 22일 보도했다. 체니갈 수젤라라는 이름의 이 어린 신부는 2년 전에 이웃마을에 사는 15세 신랑과 결혼했으나 신랑의 학대를 견디다못해 6개...
  인도 왕자의 결혼
2004년 9월 9일 Bandar Seri Begawan의 Nurul Iman Palace에서 알 무흐타디 빌라흐 와 사라 펜그란 살레흐의 아들인 알 무흐타디 빌라흐 왕자가 결혼식을 올렸다. 알 무흐타디 빌라흐의 왕자와 결혼한 신부는 당시 10대 소녀라고 한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