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경복 홈페이지::::
 
     
 





  고강도 운동하면 뇌기능 향상
고강도 운동을 하면 뇌의 주요 영역의 용적을 증가시켜 추리와 문제 해결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뇌의 집행기능을 향상시킨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일리노이대학교 연구팀은 59~80세의 성인 128명을 대상으로 뇌 이미지와 운동 수준에 관한 데이터 등을 분석했다. 자기공명영상(MRI) 등을 사용해 관찰한 결과...
  불안감 해소엔 운동-음악 감상이 최고
미국의 불안 및 우울증 협회에 따르면 18세 이상의 미국인 중 약 18%가 불안장애를 겪고 있는데 유산소 운동을 5분간만 하면 이를 완화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네덜란드에서 1만9000여명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 의하면 정기적으로 운동을 하는 사람들은 평균적으로 불안장애와 우울증, 신경증이 덜 했다. 201...
  삶의 목표를 지닌 사람이 오래 산다
미국의 를 비롯한 의전문 매체들이 5월 13일 카나다 칼턴 대학 심리학과의 패트릭 힐 교수가 주도한 연구의 결과를 보도했다. 인생의 목표를 가지고 살아가는 사람들이 그렇지 않은 사람들보다 더 오래 산다는 것이 그 내용이다. 연구를 이끈 패트릭 힐 교수는 “어떤 나이에든 삶의 목표를 지니면 사망 위험을 줄이게...
  졸리면 양심에 털 난다? 잠의 과학
“남자는 네 시간, 여자는 다섯 시간, 그리고 바보는 여섯 시간 잔다.” 나폴레옹이 잠자는 시간에 대해 한 말이다. 하루에 세 시간 이상 자지 않고도 전투마다 승전보를 울렸던 나폴레옹의 건강 비결은 10분 정도 눈을 붙이는 토막잠. 나폴레옹은 굵고 짧게 푹 자는 잠을 선호했다. 오늘날 과학자들의 견해는 조금...
  잠 잘 자면 왜 기억이 잘 될까
어려운 문제를 붙잡고 끙끙대고 있을 때 아무 생각없이 한숨 푹자고 나면 의외로 어렵던 문제가 술술 풀리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한시가 급한 사람에게는 호사스럽기 그지없는 말로 들릴지 모르지만 과학자들의 연구에 따르면 잠을 자는 것이 실제로 문제 해결에 도움을 준다고 합니다. 잠을 푹 자고 나면 골머리를 ...
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