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경복 교수 개인홈페이지::::
 
     
 






  과학이 예술을 창조한다
예술의 ‘부속품’ 위치를 뛰어 넘어 소프트웨어 등이 창조하는 독자적인 미적 세계를 구축 △ 4차원 연극 는 홀로그램 무대에서 하이테크놀로지와 연극, 춤, 음악 등이 어우러진다. 배우가 4차원 홀로그램으로 만든 감옥에서 연기하고 있다. 지난 4월22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LG아트센터에서 관객들은 첨단기술과 예...
  컴퓨터 분석 결과 '모나리자는 행복했다'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명화 모나리자의 미묘한 얼굴 표정은 행복한 감정을 나타내는 미소라고 컴퓨터가 판정했다. 네덜란드의 암스테르담 대학 연구진들은 여성의 얼굴 표정을 분석해 표정에 담긴 감정을 알아내는 표정 판독 소프트웨어로 야릇한 미소를 띤 모나리자의 얼굴을 분석한 결과 전체 감정 요소 중 83%가 행복인 것으로 나왔다고 밝혔다. 모나리자...
  “모나리자는 출산 기념 초상화”
캐나다 연구팀 "적외선으로 산모용 망사옷 확인"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명화 ‘모나리자’의 모델은 아이를 출산한 직후의 여성이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캐나다 국립과학기구(NRC) 전문가들이 2년 동안 특수 적외선 촬영과 3차원 영상기술을 동원해 이 그림의 안료층을 투시하는 분석 작업을 벌인 결과 모나리자가 옷 위에 투명한 망사 천...
  모나리자는 왜 미완성일까
  “다빈치, 오른손 일부 마비증상” “레오나르도 다 빈치(1452-1519)가 〈모나리자〉를 완성하지 못한 이유는 오른손 마비 때문에 팔레트를 잡고 오랫동안 서 있을 수가 없었기 때문이다.” 다 빈치의 고향인 빈치 마을의 레오나르도박물관 관장인 알레산드로 베초시는 말년의 다빈치가 오른팔을 옷으로 붕대처럼...
  고흐 그림에 유체역학이 숨어있었다
고흐 그림에 유체역학 숨어있다 ... 정신질환과 정상 시절 그림 달라 2006년 7월 7일자 ‘네이처’ 온라인뉴스는 멕시코국립대의 물리학자 호세 루이스 아라곤 박사팀이 고흐의 후기 작품을 분석한 결과를 보도했다. 분석 결과 혼란스러운 정신 상태를 반영한다고 평가받던 그림 속의 소용돌이가 난류(turbulence)의 움직임을 그대로 보여주는 것으로 나...
12